3rd story\(*`Д´)/ Cherry Style
   
 

3rd story\(*`Д´)/ Cherry Style
   
> 체리> diary
 
 
 
 
   
 
     

제목: 080501 00:22 생각의 전환
이름: * http://cherryjuice.net


등록일: 2008-05-01 00:22
조회수: 603 / 추천수: 131




쮜리히 챔버 오케스트라



간단한 아이디어 만으로 많은 사람들을 즐겁게 해주는 것은 쉽고도 어렵습니다. 요즘은 비쥬얼이 강한 시대를 살아가고 있기 때문에 쉽게 쉽게 이야기 할 수 있지만(머릿속에 그려지는 이미지) 그것을 눈에 보여지기까지 실현에 옮기기란 결코 쉽지만은 않다는 이야기입니다. 요즘 하고 있는 작업 역시.. 물론 막바지에 다다르고 있긴 하지만 프로그래밍하고 1,000개가 가까운 이미지를 일괄작업 한다는 것이 결코 쉽지만은 않더라구요. ㅠ,.ㅠ 주르륵~

생각보다 너무 늦게 오픈해 버렸습니다. 무언가 보여주려 했었던 마음은 이미 의미가 없어져 버렸고.. 결국엔 피상적인 글만 남아버렸네요. -_-;; 훔.. 서핑하다가 멋진 동영상을 발견하고 링크 걸어봅니다. 후훗~!! 보는 사람은 시원하겠지만 제작자로서는 상당한 노가다였을듯?? ㅋ~!! 직업병이야.. >,.<

p.s// 23일은 혜진양과 아론이의 생일이었습니다. 24일은 양선이의 생일, 그리고 26일은 진솔이의 생일이자 영철이가 결혼하는 날이었구요. 28일은 항철군의 생일이었습니다. 30일은 듬직이 태진이의 생일이었고 마지막으로 오늘은 둘도 없는 친구 현수의 생일입니다. 모두모두 축하드려요. ^ㅇ^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번호 제목 등록일 추천 조회
577  090305 14:45 42.9mm 2009-03-05 130 604
576  090213 01:54 조카와 만나다. 21:47경 3.4kg 2009-02-13 155 605
575  090129 11:16 고심의 끝.. '은총(Favor)' 2009-01-29 225 690
574  090101 13:10 가슴 벅찬 감동이 기대되는 한 해가 밝았습니다. *^__________^* 2009-01-01 157 625
573  081101 06:45 그래도 바쁜게 좋다구요?? 2008-11-01 148 594
572  081028 00:34 날 채워주소서 2008-10-28 170 744
571  081014 21:21 그래도 가장 먼저 하고 싶은 말은 "감사합니다~!" 입니다. 2008-10-14 129 567
570  080831 20:09 이사갑니다. 2008-08-31 161 717
569 비밀글입니다 080816 06:02 2008-08-16 0 4
568 비밀글입니다 z 2008-08-11 0 2
567  080810 23:38 데자뷰~ 보내고.. 또 보내고.. 2008-08-10 134 582
566  080807 13:46 휴가철이라 한산해요. 2008-08-07 155 646
565  080805 04:01 작업에 푹~ 빠지다. 2008-08-05 166 713
564 비밀글입니다 080625 00:09 2008-06-25 0 6
563  080516 00:00 Dancing 2008 & Happy Birthday to Cherry~♡ 2008-05-16 168 692
562  080514 00:21 결혼예비학교를 무사히 마쳤습니다. 2008-05-14 178 857
 080501 00:22 생각의 전환 2008-05-01 131 603
560  080420 00:00 300day Anniversary 2008-04-20 131 594
559  080408 01:06 결혼합니다.(D-178) 2008-04-08 145 764
558  080315 06:20 The Veneration of the Cross 2008-03-15 131 622
      
 1   2   3   4   5   6   7   8   9   10  .. 31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DQ'Style